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화군, 강화실감형미래체험관 문 열다

기사승인 2021.05.27  15:26:05

공유
default_news_ad2

- 강화읍 원도심 또 하나의 볼거리, 관광 핫스팟 기대

강화군(군수 유천호)에 역사·문화와 관광자원을 기반으로 증강현실이 융합된 첨단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강화실감형미래체험관’이 문을 열었다.

유천호 군수는 25일 배준영 국회의원, 강화군의회 신득상 의장 및 군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강화실감형미래체험관’ 준공식을 개최했다.

체험관은 강화읍 신문리 621-4번지 일원에 대지면적 2,138㎡, 건축면적 670㎡, 지상1층 규모로 사업비 28억 3천여만 원이 투입됐다. 강화군과 인천시, 인천테크노파크가 협업해 건축공사는 강화군이, 콘텐츠 구축은 인천시와 인천테크노파크가 담당했다.

강화군의 역사 문화와 관광자원을 기반으로 애니메이션 체험과 VR 기기를 활용한 강화 앞바다 체험 등을 할 수 있다. 또한, 가상현실 VR, 증강현실 AR이 융합된 다양한 콘텐츠로 무한한 상상의 나래를 펼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됐다. 군은 2개월간 시범운영을 거쳐 정식 개관할 계획이다.

유천호 군수는 “강화실감형미래체험관이 강화의 역사문화와 관광자원을 기반으로 문화콘텐츠 산업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며 “군민 모두가 다양한 첨단콘텐츠를 가까운 곳에서 자유롭게 즐기며, 미래로 도약할 수 있도록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형복 기자 khb114@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