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공항에 세 번째 코로나19 검사센터 오픈

기사승인 2021.09.06  15:36:18

공유
default_news_ad2

- 제1여객터미널 2개소(동․서편), 제2여객터미널 1개소(서편) 총 3개소 운영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교통센터 1층 야외지역 서편에 세 번째 코로나19 검사센터 구축을 완료하고 오는 8일(수)부터 운영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인천공항은 제1여객터미널 2개소(동·서편) 및 제2여객터미널 1개소(서편) 총 3개의 코로나19 검사센터를 구축하게 되었으며, 이는 국내 공항 중 최대 규모에 해당한다.
특히 제1여객터미널에는 총 2개소의 코로나19 검사센터 운영으로 하루 최대 4,000명까지 검사가 가능해 해외 출국 여객의 편의가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이번에 오픈하는 1터미널 서편 검사센터는 명지의료재단이 운영을 담당하며, 검사방식 및 검사가격은 현재 운영 중인 1터미널 동편, 2터미널 서편 검사센터와 동일하게 운영된다.
검사센터는 홈페이지 예약(www.mjhairport.com) 후 이용 가능하다.
운영 시간은 1터미널의 경우 매일 오전7시∼오후6시(점심시간 12:00∼13:00 제외)이며, 2터미널은 평일 오전7∼오후6시(점심시간 12:00∼13:00 제외), 주말/공휴일 오전9시∼오후(점심시간 12:00∼13:00 제외)이다.
검사비용은 진찰료, 검사 비용, 음성확인서 발급 비용을 포함하여 PCR검사 총 126,000원, 항원검사 66,000원 등이다. 주말, 공휴일 및 평일 아침(07:00~09:00) 시간대에는 추가 비용이 발생한다.
또한, 검사방식에 따라 소요시간이 상이해 출국을 앞두고 검사센터를 이용하는 경우 검사별 결과확인 가능시간을 미리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며, 일반적으로 항원·항체검사는 약 1시간 정도 소요되나 PCR 검사는 장시간 소요된다.

한편, 공사는 인천공항에 코로나19 검사센터 확충과 더불어 KT 및 코로나19 검사센터 운영 의료기관들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검사센터 예약·접수 및 음성 확인서 발급이 가능한 맞춤형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를 개발해 오는 10월부터 1차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이번 인천공항 1터미널 서편 코로나19 검사센터 추가 오픈으로 인천공항에 총 3개의 검사센터가 구축됨으로써, 인천공항을 이용하시는 여객분들의 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항공수요 증가세를 반영해 인천공항 코로나19 검사센터의 검사용량을 전체 출국여객의 최소 20% 이상 확보하는 등 국내·외 여객 분들이 인천공항을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실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김형복 기자 khb114@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