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 서구, '가짜석유' 판매 등 불법행위 단속

기사승인 2021.07.21  15:56:05

공유
default_news_ad2

- 불시점검 진행, 올해 위반 사례 크게 줄어 21년 1건 적발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가짜석유' 판매 등 석유판매업 불법행위 근절을 위한 불시점검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달 27일에는 지역 내 주유소 8개소를 대상으로 불시점검을 진행했다. 이날 서구는 과거 위법 전력이 있는 업소와 신규 등록 주유소 등 8개소에 대해 시료 채취 후 석유관리원에 품질검사를 의뢰했다. 이달 16일 확인 결과 모두 '품질적합'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서구는 한국석유관리원과 합동점검 등 협력체계를 강화해 지속적인 점검과 행정처분을 하고 있다. 2021년 현재 석유판매업 위법 적발건수는 1건으로 20년 9건, 19년 19건에 비해 크게 줄었다고 구는 설명했다.

구는 앞으로도 불시점검 및 관리를 통해 석유제품의 정품·정량 유통을 철저히 관리한다는 계획이다.

안중석 기후에너지정책과장은 "석유판매업 위법 행위는 대기환경을 파괴함과 동시에 차량 결함 원인이 되는 등 구민에게 큰 피해를 줄 수 있다"며 "한국석유관리원과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점검을 계속해나갈 예정"이라며 "가짜석유 제품 판매 등 위반행위에 대해서 엄중하게 행정처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다솜 기자 yds123@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