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부평구, 취업 취약계층 일자리와 코로나19 방역 잡는다

기사승인 2021.01.07  18:03:02

공유
default_news_ad2

- 공공시설 방역과 자가격리자 모니터링, 방문방역 업무... 총 5개월간 근무

새해 업무 시작 맞춰 지역방역일자리사업 진행한다

부평구(구청장 차준택)가 2021년 새해 업무 시작과 함께 취업 취약계층을 위한 지역방역일자리사업을 시작했다.

지역방역일자리사업은 민간 고용시장에 진입이 어려운 취업 희망자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공공청사와 보건소 등 주민 다중이용 시설의 생활방역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구는 취약계층의 생활안정과 주민안전을 위해 지난해 12월 당초 정부 방침보다 서둘러 참여자를 모집해 선발을 마쳤다. 참가자들은 새해 업무 첫 날인 지난 4일부터 방역일자리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70명을 모집하는 사업에는 총 782명이 접수해 11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참여자들은 공공시설 방역과 자가격리자 모니터링, 방문방역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총 5개월간 근무하게 된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취업 문턱이 더욱 높아진 취약계층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면서, 주민생활에 필요한 방역서비스도 빈틈없이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준환 기자 kjy2017@mediadaily.kr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