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IT 기반 무역 플랫폼 기업 비엣메이트 아세안 정조준... 한국 소비재 기업들 무역 방안 제시

기사승인 2020.07.03  15:59:06

공유
default_news_ad2

- 동남아 시장에 최적화된 무역 솔루션 제공...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3개국 뷰티 유통망 구축

IT 기반 무역 플랫폼 기업 비엣메이트가 아세안 시장을 정조준 한다

과기정통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에서 운영하는 ICT-문화융합센터의 입주 기업인 비엣메이트는 K뷰티 산업의 성공적인 아세안 시장 진출을 위해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3개국 뷰티 유통망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비엣메이트는 아세안 시장을 정조준하며 약 3년간 아세안(베트남,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진출을 희망하는 한국 소비재 기업의 신속하고 확장성 있는 진출을 지원하며 동남아의 특수 상황에 맞게 최적화시킨 무역방안을 제시하고 있다.

기존의 무역은 바이어를 직접 발굴해야만 하는 리스크가 있으며 많은 시간이 소요되고 비용이 발생한다. 비엣메이트가 추구하는 IT 기반의 무역은 가장 스마트하고 신속하고 확장성 있게 진출하며 역으로 바이어가 찾아오도록 하는 것이다.

비엣메이트의 신덕화 대표는 아세안(베트남,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시장 지킴이에 이어 2021년 상반기에는 아프리카, 인도 시장의 역직구 계약을 마무리해 우리 기업이 시간과 비용을 줄이고 신속하고 확장성 있게 해외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 이다.

이너 “아세안 벨트를 구축함으로써 비엣메이트는 국내 기업들이 아세안 시장에 더욱 신속하고 확장성 있게 진입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비엣메이트는 무역산업에 있어 가장 기본에 충실한 플랫폼을 구축해 현재 특허 출원 중에 있다. 비엣메이트 플랫폼은 국내 기업이 해외로 직접 나가지 않고 가장 스마트하게 수출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앞으로 국내 기업과 해외 바이어를 직접 연결시켜주는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비엣메이트는 각국 전자상거래(아세안) 그룹과의 협업하에 모바일 기반 무역 플랫폼을 통해 한국 소비재 기업의 아세안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안다솜 기자 yds123@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