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서울365패션쇼, K패션 신진 런웨이 됐다

기사승인 2019.06.17  13:44:05

공유
default_news_ad2

- 현대시티몰 가든파이브점에서 신진 브랜드 발굴 위한 바이어 패션쇼 개최

서울시는 신진디자이너를 발굴하고 판로 개척을 지원하고자 현대시티몰 가든파이브점 중앙 광장에서 ‘서울365-New Wave 패션쇼’를 15일 오후 2시시, 4시 진행했다. 
 
‘서울365패션쇼’는 ‘서울을 365일 언제 어디서나 런웨이로!’라는 목표로 '16년부터 진행했다.  

이번 쇼에서는 한국 패션의 미래를 이끌어갈 3인의 신진디자이너가 생각하는 ‘서울’이 60여벌의 의상에 담겨 런웨이에 진행했다. 

특히 이번 패션쇼는 신진 디자이너들에게 브랜드를 알릴 수 있는 홍보의 장과 팝업스토어를 통한 판매 기회가 제공했다.  시민과 관광객들에게는 K-패션을 이끌 디자이너들의 컬렉션을 현장에서 관람하고,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기회이다.

총 2회로 진행 되는 이날 패션쇼는 한국 패션의 유행을 만들고, 흐름을 이끌어 나갈 3인 3색의 신진 디자이너들의 의상 60여벌로 런웨이를 장식했다.  

‘UNNORM’의 이준혁, 조원희 디자이너는 디자이너가 자랐던 서울 외곽 지역에서의 기억을 기반으로 서울의 다채로우면서도 대비되는 이미지를 디자인으로 표현한 의상을 선보였다. 

‘MODERNABLE’의 정유빈 디자이너는 차가운 도시 속에서 따뜻함을 찾는 브랜드 콘셉트에  여름철 상큼하고 활력 넘치는 의상을 선보였다.

‘Studio Seong’의 이성훈 디자이너는 스트리트 문화의 시각에서전통적인 패션을 해석하는 브랜드의 콘셉트를 기반으로, 핸드메이드 크롭 니트, 오버사이즈 자켓 등의 의상을 선보였다.

유동인구가 많은 공간에서 패션쇼가 진행되는 만큼 현장을 찾은 시민들은 문화와 패션을 축제처럼 즐길 수 있도록 비트박스, 아카펠라, 디제잉 등의 문화공연도 진행했다. 

서울시는 패션쇼 개최와 더불어 신진디자이너 판로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팝업스토어도 운영, 15일 패션쇼에 참여하는 신진디자이너 3개 브랜드를 포함하여, JCHOI, ul:kin 등 총 12개 브랜드가 참여하는 팝업스토어가 패션쇼 런웨이 옆에서 열려, 현장을 방문한 시민들은 패션쇼를 구경한 후 원하는 의상을 구입했다.

박근원 기자 kjy2017@mediadaily.kr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